태그 : 유럽여행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겨울 유럽여행 (0) 진짜로 다녀왔음!

귀국해서 거의 36시간 이상을 잔 것 같다. 너무 잤더니 등이 아프고 머리가 멍하다. 내가 진짜 여행을 다녀온 건지 한바탕 꿈을 꾸고 난 건지 잘 모를 정도다. 멍한 눈으로 내 여행이 진짜였음을 증명해줄 사진들을 뒤적거리며 여행을 정리해본다. 간혹 자기애에 취하거나 허세 200% 가득한 포즈도 있긴 한데 여행이 너무 즐거웠겠거니 하고 넘어가주시면 감사함...

겨울 유럽여행 중

프라하에 있다가 베네치아로 넘어왔어요. 이제 피렌체로 떠납니다. 기차 시간 맞춰야되는데 아침 너무 많이 먹어서 침대에 뻗어있어요. 이 글만 올리고 빨랑 체크아웃해야지...아 그리고 오늘 생일인데 축하해주세요! 조금 외로워질라고 해서요!공물(?)로 사진 올립니다. 그럼 다음 포스팅에서 만나유우! 프라하 구시가지 광장 크리스마스 마켓 프라하 성 비투스 성...

베네치아 (13) 두칼레 궁전

1. 전 포스팅에서 마치 이게 베네치아 마지막 포스팅인 것처럼 마무리했는데, 뒤져보니 2014년도 베네치아 여행 중 아직 안올린 사진들이 넘나 많은 것이다. 내일 아침 유럽 들어가는 비행긴데 내 굼벵이같은 포스팅 속도로 오늘 밤에 다 올릴 수 있을까? 음, 잡설만 줄인다면 가능할 것 같아 도전해본다. 2.두칼레 궁전. 베네치아에서 도제... 그러니까 짱...

베네치아 (12) 산 조르조 마조레 섬

2011년도의 여름. 나는 그 때 대학생이었는데, 휴학을 신청해놓고 아르바이트를 빡세게 돈 뒤 유럽에 다녀왔었다. 내 대학 생활 중 제일 잘한 일이 있다면 그 때 휴학을 하고 여행을 다녀왔단 거다. 덕분에 '다르게 살기'에 대해 생각하게 되었고, 캐나다나 남미도 다녀올 수 있었으니까. 하여간 그 당시, 베네치아에 들렀을 때의 일이다. 미로처럼 복잡한 베...

핀란드 헬싱키 여행그림

핀란드는 몇 년 전에 친구 에띠와 함께 유럽여행을 갔을 때 스탑오버로 들렸던 곳이다. 그 전까지 나는 국내 여행을 많이 다녔고, 해외는 딱 한번 짧게 일본에 갔던 경험뿐, 어디 멀리까지 나가본 적은 없었다. 그런 내가 유럽여행을 계획하고 첫 발을 들인 도시가 바로 이 핀란드의 헬싱키였다. 헬싱키는 나에게 있어서 '시차라는 걸 느낀 첫도시'이자 '한달이 ...

여행 끝! 한국입니다

캐나다를 떠난지 3개월만에 한국에 왔다. 우와, 솔직히 실감이 나질 않는다. 한국이라니. 한국말 쓰는 사람들을 아무데서나 만날 수 있고, 한글로 적힌 책을 아무데서나 볼 수 있고, 세계 최고인 한국 음식을 아무데서나 맛볼 수 있는 나라에 와있다니. 오히려 이 쪽이 더 여행 같다. 그것도 꿈에서나 봐오던 이상향으로의 여행. 이 표현이 과장이 아닌게, 여행...

책을 만들었어요

하라는 영어공부는 안하고 책을 만들었다.36일 유럽여행 카테고리에 있는 글들을 모아 만든 책이다.물론 출판 이런 건 아니고 그냥 제본만 뜬거다. 한 권당 일주일씩, 총 이주일동안 여기에만 매달렸다. ...왜 그랬지? 발단은 군대 간 친한 후배. 평소에 내 사진 멋지다 내 글 재밌다 어쩌구 하던 얼굴이 참한 후배였는데, 내 글을 가지고 책 만들어서 선물해...

2011.08 프라하에서

이주일 전 정도였나, 같이 유럽여행을 다녀왔던 친구를 만났다. 둘이 어렸을 때부터 친구였고 그래서 다른 할 얘깃거리도 많았을텐데, 1년 전 여행 다녀왔던 얘기만 줄창 하다 헤어졌다. 예를 들자면 뭐... 니 블로그 잘 봤다, 이상한 만화(?) 내 친구한테 보여줬더니 쳐웃더라, 근데 나 모기 물린 건 밀라노가 아니라 베네치아다, 포지타노보다 아말피 기념품...

36일 유럽여행 뒷 이야기

바티칸 편지로 시작하는 뒷 이야기. 사실 포스팅할만한 에피소드는 없고, 그냥 여행에 대해 언급하지 못했던 몇가지 이야기를 써본다. 1. 지난 여름 여행하던 나를 머릿속에 그려보라면, 가본 곳도 많고 먹은 것도 많지만, 2시간 걸리는 버스 안이나 3시간 걸리는 기차 안에서 이어폰을 귀에 꽂고 창 밖을 내다보며 흥얼거리는 모습을 ...

36일 유럽여행 (65) : 여행 마지막 밤

※ 똑딱이 용량이 다 떨어져서 폰카 사진을 썼습니다. 슬슬 어두워지기 시작했다. 광장 하늘을 뒤덮었던 무지개도 사라지고, 친구와 멍 좀 때리다가 다시 걷기 시작했다. 성 베드로 광장을 떠나 화해의 대로로 나갔다.  화해의 대로에서 바라본 성 베드로 대성당.  앞서 설명했다시피, 무리한 확장공사 덕택에 멀리 떨...
1 2 3 4 5 6 7 8 9 10


jj

ccl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검색